• english
  • contact us

Logo

.
title_img

아이콘

공지사항

  • home
  • communities
  • 공지사항
제목 김민정 대표 전자신문 인터뷰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자 2010/09/28 13:37 조회수 6776

신용불량자를 양산하는 신용평가가 아니라 기업의 수익성을 높이기 위한 전략적인 관점에서 리스크를 관리해야 합니다.”

신용평가 전문솔루션회사인 FK BCG의 김민정 대표는 9일 서울 명동 은행연합회에서 개최한 9회 크레딧페어 2010’에서 고객관계관리 시스템이 고객의 다양한 경험데이터를 분석하는 방향으로 진화해 가듯 개인 신용평가시스템도 고객의 거래 데이터에 담긴 행동변화를 분석하는 시스템으로 발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금융회사들은 과거와 달리 다른 금융회사의 대출상환이력, 이자납부실적, 카드사용잔액, 거래실적 등 다양한 정보를 개인신용평가(CB)회사를 통해 공유할 수 있게 됐다. 다양한 거래 데이터를 이용해 신용평가를 할 수 있게 된 만큼 더 공정한 리스크 관리가 가능해졌다는 것이 김 대표의 설명이다.

FK BCG가 올해 크레딧페어 2010 행사의 주제를 더 효율적인 방법 추구(Make A Better Way of Efficiency)”라고 정한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

김 대표는 소수의 연체 고객에 초점을 둔 신용리스크 관리가 아니라 90% 이상을 차지하는 건전한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며 고객의 거래 패턴을 조기 포착하면 실시간 마케팅이나 한도 조정, 새로운 금융상품 제공 등과 연계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성현희 기자

목록보기
다음글 회사이전 공지
이전글 이전 게시글이 없습니다.